게시판 내용

라츠 LTM-100│심플함과 초경량 무게로 승부하는 블루투스 이어폰!

김예찬이란사람2014-01-19 21:29:29조회수 1020

0

 

 

안녕하세요~ 김예찬이란 사람입니다. 요즘 들어 음향기기에 대해 체험 기회가 부쩍 증가하였는데요, 여러분은 혹시 블루투스 이어폰을 사용해보신 적이 있나요? 아무래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디자인이 마음에 안 들거나 약간 무거운 제품들이 있었다는 생각도 드시리라 생각이 듭니다. 오늘은 라츠 사에서 판매중인 초경량의 블루투스 이어폰을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 라츠 LTM-100을 보기 전.. '라츠' 브랜드는? 

 

 

 

 

먼저 '라츠' 브랜드는 팬택의 계열사에 속해 있는 팬택씨엔아이의 자회사로, 현재 온라인-오프라인으로 다양한 제품들을 판매중인 쇼핑몰 형태의 회사입니다. 아쉽게 판매 수익 감소로 온라인 쇼핑몰은 2월 중으로 종료될 예정이지만, 제품 개발 및 오프라인에서는 계속 이어진다고 하니 다행입니다. '라츠' 는 베가 정품 플립커버, 미니스톤 등 독창적인 제품들을 개발/판매중에 있는데요, 저는 이번에 초소형 블루투스 이어폰 '라츠 LTM-100' 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 라츠 LTM-100 제품을 만나다.

 




 
라츠 LTM-100 제품은 위에서 설명드린 팬택씨엔아이의 자회사인 '라츠' 에서 판매중인 블루투스 이어폰입니다.
특히 무게는 줄이고 성능은 높여 온라인 상에서도 은근 인기가 있던 제품이었는데요,
제품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 모델이 있었는데 저는 블랙 모델을 수령하였습니다.
 
 

 

 
▲ 라츠 LTM-100 블랙-화이트 모델 비교사진. 한 번 비교해보세요^^
 

 

 
 
라츠 LTM-100 제품의 성능은 아래와 같습니다!
 
 

 

 


< 라츠 LTM-100 성능 >

블루투스 : V3.0+EDR
컬러 : Black, White
소재 : 본체(PC, TPU), 캡(실리콘)
이이폰 타입 : 모노
주파수 : 2.4~2.48Ghz
대기 시간 : 약 120시간
실사용시간 : 약 4시간
충전 시간 : 약 2시간
무게 : 7.5g
 

 

 

 



┃ 라츠 LTM-100 구성품


 

 

'라츠 LTM-100' 은 시계방향으로 LTM-100 본체, 충전용 호스트 USB, 이어후크 2개를 기본 구성품으로 판매 중에 있습니다.

특히 다른 제품에서는 잘 볼 수 없었던 <이어후크> 라는, 마치 귀 모양을 닮은 구성품이 투명-블랙 색상으로 두개를 증정해주었네요:)

 

 

 

 

 

 

┃ 라츠 LTM-100 - 제품 외관 살펴보기

 

 

<라츠 LTM-100> 제품은 무선 이어폰으로, 말 그대로 블루투스를 이용해 선이 없는 것이 장점입니다.

또한, 착용감이 안정적인 유선형 디자인고급스러운 하이그로시 코팅을 채택하여

사람들의 편의성에 맞춘 제품으로 개발시켰습니다.

 



 

 

<라츠 LTM-100> 모델 좌측에는 볼륨 조정키가 위치하여 있습니다.

위 모델은 모델 자체내의 볼륨 조정으로 기기-모델 간 이중 볼륨 조정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제품의 우측에는 USB 충전 케이블 호스트가 존재하는데요, 아무래도 블루투스로 재생되는 기기이다보니

충전은 필수인데요, 충전 시간은 약 2시간이고 대기시간은 약 120시간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라츠 LTM-100> 제품의 맨 윗부분에 위치한 'Power On/Off & Call 버튼' 은 전원을 켜거나 끌때, 아니면 페어링을 시도할때 등

여러 방면에서 사용되는 버튼인데요, 특히 블루투스 이어폰의 생명인 '통화' 시 버튼을 한 번만 눌러주시면 직관적인 연결이 가능합니다.

 

또한, 커널형 이어캡에 비해 귀의 피로감을 줄여주는 오픈형 이어캡을 적용하여 오랜 시간동안 안심하고 사용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 라츠 LTM-100 모델 - 페어링 테스트 영상 >

 

 

 

 

 

 

┃ 라츠 LTM-100 - 이어 후크란?



 

 

위의 구성품에서 설명드렸던 '이어 후크' 에 대해서 다시 한 번 짚어볼까합니다.

색상은 투명색과 검정색, 총 2개로 이루어져 있는데요, 사용자의 서로 다른 귀 모양과 크기를 고려해 제작되었다고 하네요ㅎ

 



 

▲ 대략 끼우면 이런 느낌? 좌우 반대로 끼워도 된다!


다른 제품에는 볼 수 없었던 '이어 후크' 는 <라츠 LTM-100> 의 중간의 얇은 홀에 끼우는 방식을 채택되었는데요,

좌/우측 모두 끼워 사용할 수 있어 이 부분에서는 매우 만족하고 있습니다:)

 

 

 

 

 

 

┃ 라츠 LTM-100 - 보이스 프로프트 기능 & LED 알림 기능

 

 

 

또한, <라츠 LTM-100> 모델에는 보이스 프로프트 기능LED 알림 기능이 기본 탑재되어 전원 여부와 페어링 여부 등을

모뎀 내 TTS로 알려줌과 동시에 지정된 색깔을 LED 조명등으로 표시해주어 실용적인 사용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 라츠 LTM-100 - 음질 간단 테스트



 
 
사실 블루투스 이어폰은 많은 분들이 '무선의 장점' 이라는 점에 필수적인 분들이 사용하시는 터라 전문적으로 블루투스 이어폰이 음질이 고성능일 수는 없을것입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간단한 음질정도만 테스트를 해 보았습니다.
 
먼저 음질의 특점으로는 타사 음악감상용 블루투스 이어폰에 비해 명량하고 밝은 소리가 들린다는 점과 재생 시 화이트노이즈가 발생하지 않는 점이 가장 인상 깊었습니다. 또한, 블루투스라는 장점과 단점 사이 다행히 송신 속도도 조절이 잘 되어 있어 오류는 지금까지는 없었습니다. 그리고, 송신 재생 방식이 모노인 것은 아쉽지만 그런 점들을 고려했을 때 음질이 다분화가 안된다는 점에서 꽉찬 소리를 들을 수 있었네요:)
다만 기기에 따라 재생 없이 페어링이 되어 있는 경우에는 약간의 화이트 노이즈가 발생할 수 있는 점은 기억해두셔야 할 듯 하겠습니다..
 

 
 
 
 
┃ 라츠 LTM-100 - 최종 후기
 

 

 

 

마지막으로 이 제품을 한 문장으로 나타내면 [가볍고 성능이 기대 이상이다] 인 듯 합니다.

특히 통화를 자주 이용하시거나 무선으로 음악을 즐겨듣는 분께는 무선의 장점에 가벼움이라는 점까지 더한 제품이 더 어울리실 것 같은 생각이 들고요, 그 외에 유선형 디자인이나 쉽게 조작할 수 있는 버튼 등은 소비자들의 입장에서 제작된 듯한 느낌을 많이 받았습니다.

지금까지 가볍고 꽉찬!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라츠 LTM-100>이었습니다!

 

 

( 오직 앱스토리에서만 1년 무상 A/S 제공 중! 구매하기>> http://c.appstory.co.kr/sound85 ) 

'위 리뷰는 앱스토리 서포터즈의 지원으로 작성되어졌습니다'